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원로 코미디언 임희춘 별세, 70~80년대 유행어 ‘아이구야’로 활약
  • 윤성영 기자
  • 승인 2020.02.02 16:42
  • 댓글 0
원로 코미디언 임희춘. 사진=연합뉴스

[민주신문=윤성영 기자] 원로 코미디언 임희춘이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7세.

1970~80년대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활약하며 ‘아이구야’라는 유행어를 남긴 원로 코미디언 임희춘은 코미디언 배삼룡, 구봉서, 서영춘 등과 함께 안방극장에서 큰 사랑을 받은 대표적인 희극인이다.

고인은 1933년 경북 영주에서 태어나 1952년 극단 동협에서 연극배우로 데뷔해 희극배우로 전향한 후 '웃으면 복이 와요', '고전유머극장', '명랑극장', '유머 1번지' 등에 출연했다. 은퇴 후에는 1995년 복지재단 노인복지후원회를 창립했으며 2010년 대중문화예술상 보관문화훈장을 수상했다.

한 시대를 풍미한 원로 코미디언 고 임희춘의 빈소는 인천 연수성당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4일 오전 7시 30분, 장지는 인천가족추모공원이다.

윤성영 기자  yoonsy6000@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