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울릉도 버스사고, 맞은편 차량과 충돌...추석 연휴 관광객들 부상
  • 윤성영 기자
  • 승인 2019.09.14 20:13
  • 댓글 0
14일 오후 2시26분께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의 한 도로에서 관광버스 2대가 정면충돌해 34명이 다쳤다. 사진=뉴시스

[민주신문=윤성영 기자] 울릉도에서 관광버스 사고로 34명이 부상했다.

14일 경북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울릉도 버스사고는 추석 연휴인 이날 오후 2시 26분께 발생했다. 경북 울릉군 울릉읍 도동리의 한 도로에서 관광객 37명을 태우고 가던 버스와 맞은편에서 운전자만 탄 버스가 충돌해 운전자와 관광객 총 39명 중 2명이 중상, 32명이 경상을 입었다.

울릉도는 육지보다는 크기가 작은 버스를 관광용으로 이용하며, 이날 사고가 난 장소는 중앙선이 없는 도로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두 버스의 운전자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윤성영 기자  yoonsy6000@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