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유병언 여비서 체포, '여비서 유병언의 은신처를 알고 있을까?'
  • 오서윤 기자
  • 승인 2014.06.16 12:26
  • 댓글 0

   
 
[민주신문=오서윤 기자] ‘유병언 여비서' 체포 

검찰이 유병언 여비서를 체포해 화제다. 

유병언 여비서가 체포되면서 검찰은 유병언 전 회장을 찾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지난 15일 검찰은 실질적으로 유 전 회장의 계열사 경영과 관련해 여비서 역할을 해 온 모래알디자인의 김모(55·여) 이사를 구속했고 김씨에게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를 적용했다. 

김씨는 유병언씨의 장녀 섬나씨가 운영하는 모래알디자인 등 계열사 여러곳의 임원을 맡으면서 수십억원의 회사 자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은 김씨가 횡령한 자금으로 유병언 회장의 도피와 망명을 돕고 있는 것으로 보고 빼돌린 돈의 사용처를 추적하면 유 회장의 도피 행적을 알 수 있을것으로 보고 있다. 

유병언 여비서 체포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유병언 여비서 체포해도 유병언 행적은 여전히 오리무중이네” “유병언 여비서 체포, 수십억원대의 회사돈을 횡령해 유병언을 돕고 있었네”” 유병언 여비서는 유병언이 숨어 있는곳을 알고 있을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오서윤 기자  .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