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단신/보도자료
기아차-카카오모빌리티, 전기차 보급 활성화 맞손
  • 육동윤 기자
  • 승인 2021.01.13 18:05
  • 댓글 0

[민주신문=육동윤 기자]

12일 서울 압구정 기아차 사옥에서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부사장, 왼쪽)과 안규진 카카오모빌리티 사업부문장(부사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기아자동차

기아자동차는 지난 12일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동 기아차 사옥에서 카카오모빌리티와 친환경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사는 국내 모빌리티 업계에 전기차가 빠른 속도로 보급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기아차의 전기차 기술 및 관련 인프라에 카카오모빌리티의 플랫폼이 접목되어 택시를 포함한 운수 업계 종사자 및 승객, 일반 자동차 운전자 모두의 편의와 만족도를 제고하고 온실가스 배출 저감 및 대기환경 개선을 도모한다는 목적이다.

양사는 우선 택시 업계에 전기 택시, 선택, 구매, 사용, 충전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택시 사업자의 불편과 부담감을 최대한으로 줄일 계획이다.

기아차는 전기차와 전기차 관련 기술, 충전 인프라, 배터리 및 차량 보증, 정비 지원 등의 분야에서 역할을 수행하며 카카오모빌리티는 플랫폼을 활용한 인프라와 솔루션을 제공한다.

양사는 택시 사업자를 위한 전기 택시 맞춤형 솔루션 제공을 시작으로 전기차 산업 생태계를 구축해 나가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궁극적으로 전기차 대중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육동윤 기자  ydy332@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동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