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단신/보도자료
한국국토정보공사 서울남부지사, 전국 최초 전 직원 표창 수상
  • 김기범 기자
  • 승인 2020.07.31 15:56
  • 댓글 0

[민주신문=김기범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 서울남부지사 직원 17명이 31일 서울 구로구청 창의홀에서 표창장을 받은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국토정보공사(이하 LX)는 서울남부지사에서 창사 이래 전국 최초로 지사 전 직원이 표창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이날 서울 구로구청 창의홀에서 LX 서울남부지사 직원 17명은 이성 구로구청장으로부터 표창장을 받았다.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탁월한 대민 행정 서비스를 제공해 구민들의 재산권 행사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서울남부지사는 콜센터와 교회, 병원 등에서 코로나19 1차 감염이 잇따르던 구로·금천·관악지역을 관할하던 곳으로, 지적측량 업무대행고충이 많던 지역 중 하나다.

이에 서울남부지사는 코로나19 비상체제를 가동하고, 방역은 물론 민원 발생 최소화를 위해 사후 서비스를 강화했다.

또한 서울남부지사는 구로구청과 소통을 강화하고, 구로시장과 자매결연을 맺어 물품 구매 등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의 위기 극복을 지원했다.  

한종기 LX 서울남부지사장은 “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해 철저하게 방역하고 한 마음으로 대민 행정 서비스를 진행한 결과”라며 “위기 속에서 하나 된 힘을 발견했고, 그 공로를 안팎에서 인정받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김기범 기자  cygnus1970@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