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슈바인슈타이거 은퇴, 그라운드 떠나는 바이에르 뮌헨의 전설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10.09 21:42
  • 댓글 0
마지막 A매치 후 동료들로부타 축하를 받는 슈바인슈타이거.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독일 축구 국가대표 바스티안 슈바인슈타이거(35)가 은퇴한다.

슈바인슈타이거의 은퇴 소식은 그의 소셜미디어를 통해 전해졌다. 슈바인슈타이거는 8일(현지시각)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드디어 때가 왔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은퇴 의사를 밝혔다. 슈바인슈타이거는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의 레전드라고 불리는 독일의 대표 미드필더다.

슈바인슈타이거는 은퇴 소식과 함께 "여러분과 나의 팀 바이에른 뮌헨,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 시카고 파이어(미국), 독일 국가대표팀, 그리고 아나 이바노비치와 내 가족 모두의 지원에 감사드린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세르비아 출신의 테니스 선수인 아내 이바노비치를 언급하기도 했다.

앞서 슈바인슈타이거는 지난 6일 미국 메이저리그 사커(MLS) 시카고 파이어-올랜도 시티의 정규시즌 최종전에서 뛴 바 있으며, 8일 은퇴 선언으로 이날 경기가 슈바인슈타이거의 은퇴 경기가 됐다.

슈바인슈타이거는 1998년에 바이에른 뮌헨 유스팀에 입단해 2002~2003시즌 분데스리가에 데뷔한 후 2014~2015시즌까지 13년 동안 뮌헨에서 공식경기 500경기에 출전했으며 68골을 기록했다. 2015년에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했으며 2017년부터 시카고 파이어에서 뛰고 있다.

한편, 독일 매체 보도에 따르면 슈바인슈타이거는 은퇴 후 독일 대표팀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