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오거돈 부산시장, 국회에 보험자병원 확충 지원 요청8일 김세연 보건복지위 상임위원장 만나 협조 요청...김 위원장, 중앙정부와의 협의 통해 적극적인 지원 약속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7.09 15:29
  • 댓글 0
오거돈 시장은 8일(월) ‘부산지역 보험자병원 확충을 위한 대토론회(침례병원을 중심으로)’ 참석차 부산을 방문한 자유한국당 김세연 국회의원과 면담을 가졌다. (사진_부산시)

[민주신문=양희정 기자] 오거돈 시장은 7월 8일(월) ‘부산지역 보험자병원 확충을 위한 대토론회(침례병원을 중심으로)’ 참석차 부산을 방문한 자유한국당 김세연 국회의원을 만나 부산시민의 복지정책에 관한 협조를 요청했다.

오 시장은 침례병원 문제 해결을 위한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으며, 김 의원은 중앙정부와의 협의를 통해 내년도 예산반영 등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또한 오 시장은 부산시에서 최초로 시행한 난임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향후 전국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국비지원 등도 당부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침례병원 문제 해결을 위해 시에서도 타이밍을 놓치지 말고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할 것이며, 난임 사업은 부산에서 최초로 추진한 시책으로 전국 확대가 필요한 사업이므로 김세연 위원장께서 전국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국비지원 등 적극 지원 바란다”고 말했다.

오 시장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성사된 이 면담은 민선7기 ‘경계없는 협력’이라는 시정방향을 다시 한번 나타낸 것으로 시민의 복지를 위해서라면 여야 구분 없이 합심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