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r/ad
아우디, 첫 PHEV 모델 '뉴 A3 스포트백 e-tron'으로 시장 공략 박차
  • 이종민 기자
  • 승인 2016.02.19 17:11
  • 댓글 0

 

   
▲ 아우디의 첫 하이브리드(PHEV) 모델 'A3 스포트백 e-tron' <사진=아우리코리아 제공>

[민주신문=이종민 기자] 아우디 코리아는 프리미엄 콤팩트 5-도어 해치백 뉴 아우디 A3 스포트백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A3 스포트백 e-tron'을 18일 출시했다.

'뉴 아우디 A3 스포트백 e-tron'은 아우디 최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로 효율성과 함께 운전의 즐거움을 강조한 점이 특징이다. 최대 150마력의 1.4리터 TFSI 엔진과 최고출력 75kW의 전기모터를 탑재하고 있어, 최대 204마력의 강력한 출력을 자랑한다.

터보차저 기술과 다양한 첨단 열관리 시스템 등 기존 고성능 모델 엔진에 적용된 기술들을 그대로 적용하였으며 가솔린 엔진과 전기 모터와의 완벽한 조화로 저회전 영역 구간에서도 35.7kg·m의 강력한 토크를 6단 S트로닉 자동 변속기를 통하여 발휘하고 순수 전기모드에서도 최고속도 130km/h의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다.

한 번의 주유로 최대 600km를 이동할 수 있으며, 전기모터로만 25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연비는 14.5km/l(휘발유 엔진), 3.7km/kwh(전기모터)에 달하여 출퇴근 등 일상 운행 때에는 전기 모드로 운행이 가능하며, 장거리 주행 시에는 가솔린 엔진 차량으로 활용할 수 있어 상황에 따른 효율적인 맞춤 운행이 가능하다.

아우디 코리아 요하네스 타머 대표는 "아우디가 고집하는 스포티하고 다이내믹한 성능을 자랑하는 아우디 A3 스포트백의 주행성능과 운전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으면서도 전기모터와의 결합을 통한 효율성을 동시에 갖춘 아우디 최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차량을 선보이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도심 속 전기 주행과 장거리 운행 능력을 모두 갖춘 A3 스포트백 e-tron이 소비자 일상은 물론, 사회 전반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올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가격은 5,550만원(VAT, 포함)이다. 환경부 보조금 500만원을 지원받으면 5,050만원에 구입이 가능하다.

이종민 기자  go7659@cho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