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세월호 특별법, 거리+온라인 서명 '급물살'
  • 이희수 기자
  • 승인 2014.07.07 18:19
  • 댓글 0

[민주신문=이희수 기자] 세월호 특별법, 거리+온라인 서명 '급물살'

세월호 특별법 등의 제정 촉구를 위한 천만인 서명 운동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

지난 5일과 6일 전국 각지에서는 세월호 특별법 등의 제정 촉구를 위한 천만인 서명 운동이 펼쳐졌다.

세월호 특별법 등의 제정 촉구를 위한 천만인 서명 운동은 세월호 참사에 대한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 재발 방지 등의 내용을 담은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기 위한 것이다.

   
▲ 사진='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천만인 서명' 사이트 캡처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한 서명 운동은 세월호 사고로 인한 희생자 및 실종자 유가족들로 구성된 세월호 가족대책위원회를 중심으로 펼쳐지고 있으며 7일 현재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온라인 서명은 18만 명, 거리 서명은 150만 명을 넘어섰다.

세월호 가족대책위원회가 이번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서명 운동을 통해 요구하는 내용은 '충분한 조사 권한을 갖는 독립된 기구에 의한 철저한 조사, 세월호 참사에 어떤 구속이나 외압 없는 철저하고 성역 없는 진상 규명, 지위고하를 막론한 책임자 처벌,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보호할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위한 특별법 제정' 등이다.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서명 운동은 지난 2일 진도 팽목항과 경남 창원에서 출발한 '세월호 가족버스 서명운동'에서 시작됐으며, 오는 12일까지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 서명운동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는 오는 10일 청와대 회동을 통해 세월호 특별법 등 정치권 현안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희수 기자  .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