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8호 태풍 너구리, 화요일경 日 오키나와 부근까지 북진
  • 이희수 기자
  • 승인 2014.07.05 17:54
  • 댓글 0

[민주신문=이희수 기자] 8호 태풍 너구리, 화요일경 日 오키나와 부근까지 북진

제8호 태풍 너구리가 북상 중이다.

제8호 태풍 너구리는 4일 필리핀 동쪽 해상에서 중심기압 998hPa, 최대풍속 18m/s의 약한 소형으로 발생했다.

하지만 5일 오전 현재 제8호 태풍 너구리는 최대풍속 40m/s, 강풍 반경 380km인 중형급으로 발달,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북서진 중이다.

제8호 태풍 너구리는 8일경 일본 오키나와 부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보이며 이후 진로는 매우 유동적이다. 9일경 일본 큐슈 서쪽 해상을 따라 계속 북상할 가능성과 점차 전향해 큐슈로 상륙할 가능성이 모두 제기되고 있다.

제8호 태풍 너구리가 한반도에 상륙할 가능성은 정확히 예측된 바 없지만 기상청은 제8호 태풍 너구리의 진로가 유동적이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제8호 태풍 너구리 관련 기상정보에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장마전선은 5일부터 점차 북상해 늦은 밤 제주도부터 비가 시작되겠고 6일과 7일에는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 사진=연합뉴스TV '뉴스Y' 화면 캡처

이희수 기자  .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