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민주신문 TV
김종인 "문재인 정부 대북정책, 결국 원점으로 회귀"
  • 강인범 기자
  • 승인 2021.01.12 10:23
  • 댓글 0

[민주신문=강인범 기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엊그제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핵잠수함을 건조하겠다고 발표하면서 또한 ICBM은 더욱더 명중률을 높이겠다고 이야기했다”고 지적했다.

김 비대위원장은 11일 국회에서 열린 당 비대위회의에서 “그동안 문재인 정부가 추진한 대북정책은 결국 원점으로 회귀 되었다는 것을 입증하는 바를 김정은의 입을 통해서 확인하게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김 비대위원장은 “저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다시 한번 촉구한다. 북한의 현실을 보다 더 직시하시고 과연 김정은 체제가 비핵화를 조금이라도 전진시킬 의도 있는 것인지 새로운 인식을 갖길 당부한다”고 했다.

이어 “제가 보기에는 그동안에 북미 간에 있었을 비핵화 협상 과정도 아무런 성과 없이 끝나고 있고 북한은 그러한 것을 미루어 볼 적에 절대로 비핵화하지 않는다는 것이 확실하게 입증되고 있다”고도 진단했다.

김 비대위원장은 “이와 같이 북한이 비핵화를 하지 않고 핵무장을 하는 세력으로 있다고 할 적에 과연 우리는 거기에 대해 어떠한 대처를 하는 것이 가장 현명한 방법인지 정부는 이 점에 대해 많은 주의를 기울여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강인범 기자  neokib@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