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단신/보도자료
가격 담합 의심 부동산 온라인 활동 처벌 관련, ‘교란 행위 단속’ 55.1% vs. ‘의견 개진 자유 침해’ 26.5%리얼미터 조사 결과, 30-40대 연령층서 단속해야 한다는 응답 60% 상회
  • 강인범 기자
  • 승인 2020.11.19 15:02
  • 댓글 0

[민주신문=강인범 기자]

ⓒ리얼미터

가격 담합이 의심되는 부동산 SNS와 인터넷 카페 폐쇄 및 운영자 처벌에 대해 부동산 시장 교란 행위를 단속하는 적절한 조치라고 국민 10명 중 절반 이상 응답한 결과가 19일 나왔다.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실시한 ‘가격 담합 의심 부동산 온라인 활동 처리 방향 공감도’ 조사 결과, ‘부동산 시장 교란 행위를 단속하는 적절한 조치’라는 응답이 55.1%로 다수였다.

반면, ‘의견 개진 자유를 침해하는 행위로 부적절한 조치’라는 응답은 26.5%로 집계됐다. ‘잘 모르겠다’라는 응답은 18.3%였다.

연령대별로도 단속이 적절한 조치라는 응답이 많았다. 

특히 30대(부동산 시장 교란 행위 단속 65.8% vs. 의견 개진 자유 침해 26.2%)와 40대(61.2% vs. 29.6%)에서 ‘부동산 시장 교란행위 단속’ 응답이 60%대로 집계됐다. 이어 50대(56.9% vs. 26.6%)와 60대(52.7% vs. 29.2%)에서도 절반 이상은 적절한 조치라는 응답이 우세했다.

지지하는 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에선 ‘부동산 시장 교란행위 단속’ 82.0% vs. ‘의견 개진 자유 침해’ 8.9%로 조사됐다.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는 ‘부동산 시장 교란 행위 단속’ 29.9% vs. ‘의견 개진 자유 침해’ 48.0%로 결과가 대비됐다. 반면, 무당층에서는 ‘잘 모르겠다’라는 응답이 41.0%로 평균 대비 많았다.

이번 조사는 18일 전국 18세 이상 9683명에게 접촉해 최종 500명이 응답을 완료, 5.2%의 응답률를 보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강인범 기자  neokib@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