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단신/보도자료
서산시, 서산형 뉴딜 사업 발굴에 신중을 기할 것서산형 뉴딜 사업 발굴 1차 보고회 열려, 주요사업들은 다시 한번 꼼꼼히 살펴볼 것
  • 최장훈 기자
  • 승인 2020.11.16 16:24
  • 댓글 0

[민주신문=세종/최장훈 기자]

16일 충남 서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서산형 뉴딜 사업 발굴 1차 보고회’ 현장 모습 ⓒ 서산시

충남 서산시는 16일 서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계 공무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산형 뉴딜 사업 발굴 1차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그동안 한국판 뉴딜, 지역 균형 뉴딜, 충남형 뉴딜 등 중앙 정부 정책 기조를 반영해 시의 실정에 맞는 사업들을 발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1차적으로 29개의 사업 담당 부서가 총 3개 분야, 12개 과제, 45개 세부사업을 보고했다.

보고 내용으로는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그린바이오 스마트시티 조성 △생애주기별 산림휴양복지숲 조성 △그린바이오 클러스터 및 한국생명공학연구원 서산분원 설치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 △서산시 중앙도서관 건립 △드론 활용 배송 및 안전망 강화 등이 거론됐다.

맹정호 서산시장은 “이번 뉴딜의 본질은 기존의 것을 활용하되 새로이 다가오는 시대를 어떻게 맞이할 것인지를 고민하는 것에 있다”며 “오늘 발표된 내용을 꼼꼼하게 다시 한 번 살필 필요가 있다”고 주문했다.

특히 “부남호 역간척 사업,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 등 중앙부처 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사업들은 ‘서산형 그린 뉴딜 사업’에 포함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사업 추진에 있어 우리 시가 주체가 된 사업명 표기 등 주도적인 자세를 가져달라”며 “이외에도 보고된 사업들이 그린뉴딜 사업에 포함돼야 하는지, 빠진 것은 없는지 자세히 살피고 다시 한 번 공유하고 논의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서산형 뉴딜 사업 확정을 위해 보고회를 추가로 개최할 예정이며, 전문가 자문과 신규 사업 보강으로 사업 논의 등 절차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최장훈 기자  bajirok@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장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