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단신/보도자료
국민연금공단, 저소득층 367명에 ‘희망든든 연금보험료’ 지원
  • 김기범 기자
  • 승인 2020.09.16 15:24
  • 댓글 0

[민주신문=김기범 기자]

국민연금공단 연금보험료 지원사업 현황 ⓒ 국민연금공단

국민연금공단은 ‘희망든든 연금보험료 지원사업’을 통해 국민연금 가입 이력이 있는 저소득층 367명에게 보험료를 대부함으로써 총 누적 23억 원(2020년 7월 기준)의 국민연금을 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고 16일 밝혔다.

희망든든 연금보험료 지원사업은 수급연령에 도달했으나 수급요건을 충족하지 못한 저소득층에게 연금보험료를 무보증·무담보·무이자 대부해 연금 수급을 돕고, 대부금은 매월 연금 수령액 중 일부를 정기 상환함으로써 취약 계층의 노후보장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 사업은 국민연금공단 업무 특성에 맞는 ’지속가능한 사회공헌‘ 발굴 사업 중 하나다. 지난 2013년 10월부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회연대은행과 함께 추진해왔으며, 관련 재원은 국민연금증 카드 사회공헌기금으로부터 충당한다.

국민연금공단의 보험료 지원을 통해 연금을 받게 된 수급자 모두 당초 노령연금 수급요건인 최소 가입 기간 10년을 충족하지 못해 연금을 수령할 수 없었으나, 보험료 지원사업을 통해 매월 최소 14만 원에서 최대 65만 원까지 연금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또한, 국민연금공단은 2008년부터 임직원들의 자발적 후원금 모금을 통해 '저소득가입자 연금보험료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지원금액은 약 9억3000만 원에 달하며, 연금보험료를 지원받은 2537명 중 567명은 현재 노령연금을 받고 있다.

김기범 기자  cygnus1970@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