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단신/보도자료
VCNC, ‘타다 대리’로 대리운전 사업 진출
  • 육동윤 기자
  • 승인 2020.09.16 10:44
  • 댓글 0

[민주신문=육동윤 기자]

타다 신규 사업 ‘타다 대리’ 출시 전 사전 드라이버 모집 홍보 포스터 ⓒ VCNC

타다를 운영하는 VCNC는 16일 대리운전 중개 서비스 ‘타다 대리’라는 신규 사업을 진출한다고 밝혔다.

타다 신사업 타다 대리는 올해 4분기 본격 출시 예정이다. 기존 타다 앱에 타다 대리 서비스 메뉴가 추가되는 형태다.

투명한 요금과 수수료 정책, 경유지 설정, 드라이버-고객 간의 상호 평가 시스템 등의 기능으로 구성될 것으로 보인다.

타다는 이를 위해 이날부터 타다 대리 드라이버 1000명을 사전 모집한다.

사전 모집된 드라이버에게는 올 연말까지 리워드 프로그램, 선호하는 경로를 우선 배정해주는 특별 우대권(매일 1회), 한정판 웰컴 기프트 패키지 등의 특별 혜택을 제공한다.

타다 대리 드라이버들이 사용하는 전용 앱 ‘핸들모아’도 출시한다.

핸들모아 프로그램비는 무료이며, 별도의 유료 추가 서비스는 없다. 앱은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사용성과 편의성을 극대화했다는 것이 타다의 설명이다.

사전 모집에 참여하는 1000명 이후부터 핸들모아 앱을 통해 타다 대리 드라이버로 등록할 수 있다.

육동윤 기자  ydy332@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동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