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11번가, ‘대한민국 동행세일’ 열흘 간 56억원 판매
  • 이민성 기자
  • 승인 2020.07.08 11:30
  • 댓글 0

[민주신문=이민성 기자]

11번가 대한민국 동행세일  이미지 ⓒ 11번가

11번가가 코로나19 극복과 침체된 소비 활성화를 위해 함께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을 통해 열흘간 56억 원 이상의 판매 성과를 거뒀다고 8일 밝혔다.

11번가는 지난달 26일부터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동참했다. 또 해양수산부, 중소벤처기업부, 서울시, 등과 협업해 약 800여 곳의 지역 판매자들의 온라인 판로 개척에 나섰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농수산물, 과일, 채소, 축산, 공산품 등 2000여 개 상품을 특가에 선보였다.

행사 시작 열흘 만에 11번가 대한민국 동행세일 기획전 방문자 수가 51만 명을 넘어섰고 열흘간 판매된 상품 거래액이 56억 원을 돌파했다. 지역 농산물과 우수한 품질의 생활용품 등 정부, 지자체 및 주요 기관들과의 협업한 것이 주효했다.

11번가는 ‘대한민국 동행세일’ 행사 종료 후에도 중소규모 판매자들의 실질적인 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핵심 역량을 총 동원해 동반 성장을 위한 판매를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민성 기자  jsss777@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