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우리금융, 혁신기술 보유 스타트업 15개 업체 선발... ‘디노랩’ 통해 육성포스트 코로나 대비한 언택트 등 혁신기술 보유 업체... 우리금융 그룹사와 스타트업 간의 협업 강화할 예정
  • 이민성 기자
  • 승인 2020.06.02 11:37
  • 댓글 0
사진=뉴시스

[민주신문=이민성 기자]우리금융그룹은 스타트업(Start-up) 육성 프로그램인 디노랩(Digital Innovation Lab)에 참여할 15개사를 선발했다고 2일 밝혔다.

올해는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인 187개의 스타트업이 디노랩에 지원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스마트 전자계약 기술, 비대면 신원인증 솔루션 등 언택트(비대면) 기술 등을 보유한 다수의 스타트업이 지원했다.

심사를 거쳐 아파트 정보콘텐츠를 제공하는 부동산플랫폼, 아이폰도 적용 가능한 근거리 무선통신(NFC) 결제솔루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등의 개방형 혁신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이 최종 선발됐다.

우리금융은 지난달 그룹 디지털 비전을 새롭게 선포하고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과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함께 이끄는 컨트롤타워 ‘디지털혁신위원회’를 출범시킨 바 있다.

우리금융은 디지털혁신위를 중심으로 디노랩을 그룹 공동사업으로 확대·개편하고, 우리은행, 우리카드, 우리종금, 우리에프아이에스 등 그룹사와 스타트업 간의 협업을 강화시킬 예정이다.

한편, 우리금융그룹은 사업도입 9건, 직접투자 105억 등 디노랩 육성기업과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있다. 지난 4월에는 디노랩 협력기업 한국신용데이터와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공동마케팅 협약을 체결하는 등 다양한 협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이민성 기자  jsss777@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