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고양 쿠팡물류센터 1차 전수검사, 전원 음성 판정총 711명 중 486명 검사 결과…물류센터 내 선별진료소 운영 돌입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0.05.29 11:28
  • 댓글 0
쿠팡 고양물류센터 전경.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허홍국 기자] 고양 쿠팡물류센터 1차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이 나왔다.

경기 고양시는 지난 28일 고양 쿠팡물류센터와 협력사 직원 486명을 대상으로 관내 보건소 3곳에 진행된 코로나19 1차 전수검사에서 전원 음성으로 나왔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전체 고양 쿠팡물류센터 내 검사 대상자 총 711명 중 68%에 이르는 검사 결과다.

방역당국은 현재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직원들과 그 결과와 검사를 받지 않는 대상자를 파악하고 있다.

고양시 관계자는 민주신문과 통화에서 “남은 대상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권고하고 있다”며 “검사 대상자는 관내든 거주지든 가까운 곳에 검사를 받으면 된다”고 말했다.

방역당국과 고양시는 전날부터 고양 물류센터 내 직원 대상 선별진료소를 설치, 운영 중이다.

이에 앞서 쿠팡 측은 경기 고양시 원흥동 고양 물류센터 사무직 직원 1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이 직원은 지난 27일 확진 판정을 받은 뒤 이달 28일 인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쿠팡 측은 확진 판정이 나오자마자 고양 물류센터를 전체 폐쇄하고 방역당국과 전수 조사를 벌이는 중이다. 쿠팡 고양 물류센터는 관내 유일한 대형 물류센터다.

허홍국 기자  skyhur@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홍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