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프로야구 H2, 중간 계투 레전드 선수 업데이트…1군 라인업 최대 3명까지두산 정재훈, 삼성 정현욱 등 8명 신규 콘텐츠 추가, 신규ㆍ복귀 이벤트도 진행 중
  • 허홍국 기자
  • 승인 2020.03.11 17:58
  • 댓글 0
사진=NC

[민주신문=허홍국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중간 계투 레전드 선수를 업데이트하며 재미를 더했다.

NC는 두산 정재훈(’10), 삼성 정현욱(’08), LG 차명석(’97) 등 8명의 중계/셋업 포지션 선수를 프로야구 H2 게임 레전드 카드로 신규 추가했다고 11일 밝혔다.

레전드 투수 카드는 1군 라인업에 선발 1명, 불펜 2명 등 최대 3명까지 등록할 수 있고, 게임 이용자는 5가지 테마로 지정된 40명의 선수를 사용해 얻을 수 있다.

레전드 선수카드는 상황에 따라 능력치가 오르는 고유 특수능력을 보유한다.

‘메시아 정’(두산 정재훈)은 주자가 없을 때 피안타율이, 주자가 있을 때 피장타와 피홈런율이 대폭 감소할 때, ‘차덕스’(LG 차명석)는 매 이닝 피안타율이 대폭 감소하고 득점권 상황에서 변화, 제구 능력이 대폭 증가할 때 활용하면 구단 전력을 강화할 수 있다.

아울러 프로야구 H2 이용자는 현대 장원삼(’06), 빙그레 유승안(’89), 해태 김성한(’88) 등 위너스 카드 8명과 다양한 보상을 받는 2020 신규ㆍ복귀 이벤트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서 확인하면 된다.

허홍국 기자  skyhur@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홍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