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카스텔라(Cars teller)
200대 한정판, 보다 스포티한 '캠리' 스페셜 에디션 출시내구성에 더해진 다이내믹한 주행성능, 스포티한 내외장 디자인 요소 추가 적용
  • 육동윤 기자
  • 승인 2020.02.14 11:30
  • 댓글 0

[민주신문=육동윤 기자] 14일 토요타코리아가 국내 200대만을 들여오는 스페셜 에디션 ‘캠리 스포츠’의 출시행사를 갖고 판매에 들어갔다.

캠리 스포츠 에디션은 기존 캠리 가솔린 차량에 스포티하고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요소를 더한 모델로, 전용 프런트 그릴과 입체적인 범퍼, 차체의 가장 바깥쪽에 배치한 사이드 그릴을 통해 와이드 앤 로우(Wide & Low) 스탠스와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하고 블랙과 실버 투톤의 18인치 휠, 트윈 팁 머플러, 사이드 로커 패널과 리어 스포일러가 더해져 스포티한 스타일을 추구했다. 또한, 아웃사이드 미러, 루프, 리어 스포일러를 블랙컬러로 마감한 투톤 색상의 모델도 선택할 수 있다.

우선 실내에서는 더욱 다이내믹한 주행을 즐길 수 있도록 스티어링 휠 패들 시프트가 새롭게 적용됐다. 또한 실내에서도 스포티한 느낌을 전달하기 위해 헥사곤 패턴 시트, 인스트루먼트 패널 메탈 패턴 트림이 적용됐다.

이외, 9개 스피커가 적용된 JBL 프리미엄 오디오 사운드 시스템과 파노라믹 선루프가 포함됐으며, 토요타 예방 안전 기술인 TSS(Toyota Safety Sense), 10개의 SRS 에어백, 전자식 파킹 브레이트와 오토 홀드가 적용됐다.

토요타코리아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고자 캠피 스포츠 에디션을 선보이게 됐다”며, “스포티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캠리 스포츠 에디션과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캠리 가솔린 스포츠 에디션의 가격은 모노톤(Mono-tone) 사양 3,710만원, 투톤 사양 3,810만원이다.

육동윤 기자  ydy332@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동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