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도서]블루골드시대, 물을 정복하라
  • 김현철 기자
  • 승인 2020.02.12 14:45
  • 댓글 0
▲세스M.시겔 지음 ▲다할미디어 ▲2만3000원
[민주신문=김현철 기자] 물 전쟁 시대, 물을 잡는 나라가 세상을 이긴다!  
 
OECD는 36개 회원국 중 한국을 2050년까지 물 부족 문제로 가장 크게 고통받을 나라로 지목한 바 있다. 지형 조건뿐 아니라 물의 운용 방식, 기후 변화 등 여러 가지 요인으로 이제 우리에게도 물 부족은 피할 수 없는 위기로 다가왔다. 
 
지정학적으로 불리한 위치에 있는 데다 신생 독립국으로 한국과 닮은꼴이었던 이스라엘. 가난한 사막 국가에서 ‘혁신국가’의 전형으로 탈바꿈한 지금에 이르기까지 그 번영의 핵심에 ‘물’이 있었다. “한 국가의 물 관리 방식을 보면 그 나라의 많은 것을 알 수 있다”라는 시몬 탈(이스라엘 전 물위원회 위원장)의 말처럼, 물은 한 나라를 대변하는 중요한 지표가 되기도 한다. 
 
사막에 대수로를 건설하고 물이 흘러넘치는 곳으로 일궜으며, 지금도 세계 물 산업 선두주자 자리를 내어주지 않는 나라 이스라엘의 물 산업 발전 역사와 전망을 그린다. 지난 세기 현대 문명을 밑받침한 ‘블랙골드’ 석유에서 21세기 혁신기술이 집약되는 ‘블루골드’ 물로 산업 패러다임이 옮겨가는 이때, 물의 가치와 효용을 극대화하는 노하우도 소개된다. 
 
『블루골드시대, 물을 정복하라』 이 책은 오랫동안 물 안보를 최우선 과제로 삼았던 국가와 국민들의 비전과 희생을 살펴볼 수 있다. 천연 수자원 부족, 급속하게 증가하는 인구와 경제, 그리고 종종 적대적인 이웃과의 관계에도 불구하고, 이스라엘은 끊임없이 물 혁신, 즉 스스로 역동적으로 미래를 보장하기 위해 앞서 나갔다. 모든 독자들은 이스라엘이 압도적인 도전을 극복하고 메마른 땅에서 물 초강대국으로 변모하기 위해 무엇을 했는지 주목해 보자. 

김현철 기자  8hosun@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