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세븐브로이 KPA 수제맥주로 미국 시장 본격 진출
  • 이종민 기자
  • 승인 2019.11.07 16:07
  • 댓글 0

세븐브로이 KPA맥주 미국 FDA 승인 300ml 병제품 LA. 샌프란시스코 등에 1차 수출 
한국 전통한옥과 한글 이미지를 'KPA' 수제맥주 상표에 담아, 전통적 가치 높여

[민주신문=이종민 기자] 국내 수제맥주 전문기업인 세븐브로이맥주가 미국시장에 진출한다고 6일 밝혔다.

수제맥주 제조 9년간의 노하우를 담은 KPA(korea Pale Ale)를 통해 수제맥주의 본고장인 미국시장에 한국 수제 맥주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도전장을 던진 것.
 
세븐브로이에 따르면 KPA수제맥주는 미국FDA의 까다로운 승인절차를 거치는 등 한국수제맥주 최초로 수제맥주의 본고장인 미국 서부지역인 L.A.와 샌프란시스코 등 시장을 거점으로  36,480병(330ml)을 1차로 수출한다.

KPA수제맥주는 한국 전통한옥과 한글이미지를 본 상표에 표현하여 한국 수제맥주의 전통적 가치와 이미지를 부여 했다.

또한, 미국산 고급호프를 사용하여 미국현지 고객 취향에 맞는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도록 브루마스터의 혼을 담아 4.6%의 알코올함량으로 빚어냈다. 

세븐브로이맥주는 지난 7월에 사이판에 355ml캔 48,000본을 수출했으며 중국, 대만. 홍콩 등을 통해 누적 수출량이 170,000본이고 수출액은 US200,000불에 달한다.

세븐브로이맥주 마케팅실장인 김교주 상무는 'KPA'수제맥주를 개발하면서 맛과 향은 미국현지고객의 취향에 맞추려고 최선을 다했으며 상표 디자인은 한국의 전통 한옥과 한글 이미지로 한국의 전통문화와 가치를 알리고자 노력 했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1호 수제맥주면허 기업인 세븐브로이맥주는 2017년 청와대 호프미팅 공식 초청맥주로 선정된바 있으며, 한국마케팅학회가 수여하는 제25회 신제품 프런티어 대상을 수상했다.
심산유곡의 청정지역인 강원도 횡성군 소재 제1법인공장과 물 맑은 경기도 양평군 제2법인공장에서 청년 브루마스터들의 정성과 자연원료에 혼을 불어넣어 빚어낸 새로운 맛과 향들은 오로지 꾸준한 연구 끝에 이뤄낸 결과이며 한국수제맥주 시장의 주춧돌로서 그 역활과 임무를 다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종민 기자  go7659@cho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