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무소속 손금주 의원... 민주당 재입당 신청다음주 당원자격심사위서 허용 여부 결정
선거 앞둔 당 내부선 입당 반대 목소리 커
  • 김현철 기자
  • 승인 2019.11.07 10:49
  • 댓글 0
손금주 무소속 의원이 지난달 15일 제주도청 탐라홀에서 열린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제주도 국정감사에서 질의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민주신문=김현철 기자] 무소속 손금주 의원이 6일 더불어민주당에 입당 원서를 제출했다. 지난 1월 민주당에서 입당 불허를 당한 지 10개월 만이다. 
 
손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오늘 나주·화순 지역구민들의 기대와 요구를 받아들여 민주당에 입당하고자 한다"며 "미력하나마 2020년 총선 승리와 문재인 정부의 성공에 힘을 더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고민이 적지 않았다. 초선의원으로 정치를 시작하면서 가졌던 초심에 변화가 없는지, 정치를 바꿔보고자 하는 의지가 있는지, 잘해나갈 수 있을지 생각에 생각을 거듭했다"며 "정치는 여전히 중요하고 개인보다 정당이 움직여야 국민이 원하는 정치를 할 수 있음을 잘 알고 있다"고 했다.
 
그는 민주당이 고민하는 점도 안다는 듯 "우려하시는 시선이 응원의 시선으로 바뀔 수 있도록 헌신하겠다"며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서 당의 총선 승리를 위해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공지를 통해 "손 의원이 오늘 우리당에 입당 원서를 제출했고, 윤 사무총장을 만나 입당을 허용해줄 것을 요청했다"며 "윤 사무총장은 다음주 중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어 당헌·당규가 정한 절차에 따라 심사한 후 입당 허용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손 의원은 작년 2월 국민의당이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으로 분당하기 전 탈당해 무소속으로 활동해왔다. 지난해 12월에는 무소속인 이용호 의원과 함께 민주당에 입·복당 원서를 제출했지만 민주당은 올 1월 이들의 입·복당을 불허한 바 있다. 

김현철 기자  8hosun@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