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MBC ‘편애중계’ 김병현, “방송 정말 재미있어...초심 잃지 않을 것”
  • 남은혜 기자
  • 승인 2019.11.05 17:50
  • 댓글 0
왼쪽부터 김성주, 안정환, 김제동, 김병현, 서장훈, 붐. 사진=뉴시스

[민주신문=남은혜 기자] MBC TV '편애중계'를 통해 야구 스타 김병현이 첫 예능 프로그램 도전에 나선다.

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는 서장훈, 안정환, 김병현, 김성주, 김제동, 붐 등 출연진이 참석한 가운데 ‘편애중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김병현은 “운동할 때처럼 몰입감 있게 살고 싶어서 방송을 하고 있는데 정말 재미있다. 이렇게 재미있는 줄 알았으면 조금 일찍 방송을 할 걸 그랬다”며 “앞으로 서장훈, 안정환 선배의 조언을 듣고 열심히 하겠다”고 ‘편애중계’ 출연 소감을 밝혔다.

김병현은 “처음에 서장훈, 안정환 형이 '운동할 때처럼 똑같이 하면 된다'고 하더라”라며 “필드가 다를 뿐 운동할 때처럼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편애중계'는 스포츠 경기의 편파 중계를 예능물에 접목한 프로그램으로 중계진이 인생이라는 링 위에서 도전을 앞둔 사람들을 위해 현장으로 달려가 응원하고 도전을 중계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 추석 파일럿 방송으로 선보일 당시 섬 총각 3명의 소개팅을 응원한 바 있다.

연출을 맡은 이재석 PD는 "학교 꼴지 3명과의 촬영을 마쳤고, 2~3회에 전파를 탄다. 우리 주변에 있을 법한 소재를 찾고 있는데, 그늘에 가려진 직업군도 응원하고 싶다"며 각오를 밝혔다.

'중계'를 콘셉트로 하는 ‘편애중계’는 농구팀(서장훈-붐)과 축구팀(안정환-김성주), 야구팀(김병현-김제동)으로 나눠서 진행되며 오늘 밤 9시 50분에 첫 방송 된다.

남은혜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