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네트워크 부산/경남
부산상의, 시 일생활균형지원센터와 MOU 체결여가시간 증가에 따른 워라밸 문화 확산을 위해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10.11 14:53
  • 댓글 0
                                             (사진_부산상공회의소)

[민주신문=부산ㅣ양희정 기자] 부산상공회의소(회장 허용도)는 11일(금) 오전11시 부산상의 8층 회의실에서 부산시 산하 일생활균형지원센터와 지역기업에 워라밸(Work & Life Balance) 문화 확산을 위해 업무협약식을 이병곤 부산상의 사무처장과 신동호 일생활균형지원센터장을 비롯한 양 기관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이번 협약은 최근 정부에서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으로 인해 여가시간이 증가에 따른 일⋅생활 균형문화 확산을 위해 지역기업과 근로자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워라밸 관련 컨설팅 및 직장교육을 제공, 기업지원 사례 발굴 및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성사됐다.

부산시 산하 일생활균형지원센터는 부산시 일생활균형 지원조례를 근거로 2018년 12월 설립되었으며 행복한 일터, 가족관계증진, 출산⋅양육친화적 직장문화 조성, 일⋅생활균형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 제공의 과정으로 부산의 워라밸 직장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다.

부산상공회의소 이병곤 사무처장은 “부산상의는 근로자가 기업의 경쟁력이라는 생각으로 복지 정보가 부족해 혜택을 받지 못했던 중소기업 근로자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구상하고 있으며, 특히 이번 협약을 계기로 내년에는 근로자를 위한 시네마데이 개최, 직장어린이집 지원 등 근로자들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문화 및 육아혜택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