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황의조 2호골, 기습 중거리슛으로 보르도 승리에 쐐기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10.06 15:31
  • 댓글 0
황의조, 보르도 트위터 캡처.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1부리그) 보르도의 황의조(27)가 2호골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황의조의 2호골 소식은 6일(한국시각) 프랑스 툴루즈의 툴루즈 스타디움 데 툴루즈에서 열린 툴루즈와의 2019~2020 리그앙 정규리그 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해졌다.

보르도가 2-0으로 앞선 후반 8분에 터진 황의조의 시즌 2호골이자 쐐기 골로 보르도는 승리를 확정했다. 황의조의 2호골은 지난 8월 25일 디종과의 3라운드 경기에서 나온 데뷔골 이후 41일 만이다.

이날 보르도는 경기 시작 1분 만에 니콜라 드 프레빌의 선제골로 기선을 제압했고 전반 19분 프리킥 상황에서 프레빌의 크로스를 받은 파블로 카스트로의 추가골로 일찌감치 승리의 기운을 만끽했다.

황의조는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해 경기 내내 활발한 움직임으로 팀의 공격에 가담했으며, 후반 8분 왼쪽 측면 프레빌의 패스를 받아 기습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쐐기 골을 넣는 데 성공했다. 이후 툴루즈가 후반 16분 만회 골을 넣었으나 경기는 보르도의 3-1로 승리로 마무리됐다.

황의조의 2호골은 벤투 호에도 희소식이 됐다. 황의조는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에 합류해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조별리그 스리랑카전(10일)과 북한전(15일) 출전을 앞두고 있다.

한편, 이날 승리한 보르도는 시즌 4승 3무 2패(승점 15)로 7위에서 4위로 순위가 상승했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