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우리금융지주, 우리카드·우리종합금융 자회사 편입
  • 정현민 기자
  • 승인 2019.09.11 13:07
  • 댓글 0
사진=우리금융

[민주신문=정현민 기자] 우리금융지주는 우리카드와 우리종합금융이 자회사로 편입됐다고 지난 10일 공시했다.

이로써 우리카드와 우리종합금융의 지분비율은 각각 100%, 59.8%로 확정됐다. 우리금융의 자회사는 7곳에서 9곳으로 늘었다.

우리금융은 두 자회사 편입에 대해 우리카드는 "주식의 포괄적 교환", 우리종금은 "지분 취득"이라고 밝혔다.

정현민 기자  youmovie12@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