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네트워크 부산/경남
다사랑노인복지관, 따뜻한 이웃사랑 나눔 행사「추석맞이 홀로어르신 제사상 나누기 사업」 지원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9.11 08:50
  • 댓글 0
                                    (사진_다사랑복지관)

[민주신문=부산|양희정 기자] 시립 다사랑노인복지관은 9월 10일 오전 10시, 부산진구 가야동에 있는 시립 다사랑노인복지관에서 은성의료재단 좋은요양병원 관계자, 부산지역 내 10개 區 복지관 관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추석맞이 홀로어르신 제사상 나누기 사업’ 전달식을 가졌다.

‘홀로어르신 제사상 나누기 사업’은 추석명절을 맞이하여 ‘은성의료재단’ 산하 6개의 좋은요양병원들의 임직원들이 조성한 기금으로 부산지역 어르신 중 홀로 쓸쓸히 명절을 보내시는 ‘거동불편 독거 어르신들과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제사상을 차리지 못해 제사를 지낼 수 없는 독거어르신들께 의미있는 명절을 선물하기 위해 올해부터 실시했다.

은성의료재단 산하 6개의 좋은요양병원들은 1,000만원의 후원금으로 부산지역의 10개 區 거동불편 독거 어르신 1인당 10만원 상당의 제수용품 및 음식(제사상)을 100분에게 지원했으며, 명절이면 독거어르신들에게 단순히 명절 선물만 국한적으로 지원하는데, 이렇게 명절에 직접 제사를 지낼 수 있도록 차례상(제사상)과 관련한 전반의 물품을 지원하는 사례는 드문 실정이다. 특히, 가족의 정이 그리운 명절에 홀로어르신들께 제사는 남다른 의미로 이웃 사랑의 따스한 정을 더욱 느끼는 시간이 됐다.

자녀도 없이 50여년을 홀로 살아오신 이효순(83세)어르신은 “앞으로 얼마나 살지 모르는데 이번 추석에라도 제대로 된 제사상으로 부모님을 뵐 수 있겠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