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PSV 전범기 사과, “여러 사람이 불쾌하다고 여기는 이미지 게재”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9.08 11:23
  • 댓글 0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번이 일본 전범기(욱일기) 문양 사용에 관해 사과했다.

PSV 에인트호번은 8일(한국시각) 구단의 공식 SNS에 전범기 관련 한국어 사과문을 게재하며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인 전범기 문양을 사용한 것에 대해 해명했다.

PSV 에인트호번은 "지난주 PSV는 여러 사람이 불쾌하다고 여기는 이미지를 게시했다. 이 일을 두고 의식이 부족한, 현명하지 못한 선택이었다는 이야기도 나왔다"며 “PSV는 서로에 대한 존중을 매우 중시하는 축구 구단으로 허정무, 박지성, 이영표 선수도 이러한 점을 잘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서 PSV 에인트호번은 "팬들의 심기를 불편하게 하는 것은 결코 구단의 의도가 아니었다는 사실을 알려드리고 싶다"며 전범기 사용에 대한 사과의 뜻을 전했다.

앞서 PSV 에인트호번은 지난달 28일 일본의 도안 리츠 영입 소식을 전하면서 일본 전범기 문양의 그래픽을 사용해 논란이 됐으며, 한국 팬들의 지적에 전범기를 물결 문양으로 변경한 바 있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