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류현진 FA랭킹 예상 순위, 게릿 콜-앤서니 랜던 이은 ‘3위’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8.15 12:44
  • 댓글 0
류현진.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미국프로야구(MLB) LA 다저스 류현진(32)이 자유계약선수(FA) 예상 순위 3위에 이름을 올렸다.

15일(한국시각)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디 애슬레틱'에 따르면 올 시즌 뒤 FA 자격을 얻는 류현진이 FA 랭킹 예상 순위 3위를 나타냈다. 1위는 게릿 콜(휴스턴 애스트로스), 2위는 앤서니 랜던(워싱턴 내셔널스)이다.

매체는 FA 랭킹 예상 순위 3위를 차지한 류현진에 대해 "90~92마일(약 145~148㎞)의 직구와 커터, 커브, 체인지업 등 4구종을 섞어 던진다. 스트라이크존 안팎을 오가는 커맨드와 컨트롤을 가지고 있고, 구속 변화에도 능하다"라고 평가했다. 현재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1.45, 조정평균자책점 285, WHOP 0.93, 9이닝당 볼넷 1.07을 기록하고 있다.

류현진의 다저스 잔류를 전망한 매체는 다저스를 비롯한 밀워키 브루어스, 필라델피아 필리스, 보스턴 레드삭스, 미네소타 트윈스, LA 에인절스, 텍사스 레인저스,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등 8개 팀 정도가 류현진의 FA에 관심을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