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허성무 창원시장, 민원현장 직접 찾아나서다마산합포구 진북면 지역주민들과 소통 행정을 펼치다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8.08 16:48
  • 댓글 0
허성무 창원시장은 8일 마산합포구 진북면 지역주민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그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현장을 직접 방문해 지역주민들과 주변을 둘러보았다. (사진_창원시)

[민주신문=양희정 기자] 허성무 창원시장은 8일 마산합포구 진북면 지역주민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그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현장을 직접 방문해 무더위 속에서 지역주민들과 함께 마을안길을 구석구석 걸으면서 시민들의 어려움을 직접 듣고 의견을 나누고 함께 해결점을 모색하는 등 현장 소통 행정을 펼쳤다.

허 시장은 이날 진북면 연동마을 도시계획 변경요청 지역, 레미콘 공장 신설 예정 지역, 정곡마을 진입도로 확장 요청 지역을 차례로 둘러보았으며, 관계부서장에게 시민들의 어려움이 조기에 해소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행정 추진을 당부했다.

시는 앞으로도 많은 시민과의 소통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반영하는 등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을 챙기는 따뜻한 시정, 신뢰받는 행정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정곡마을의 한 주민은 “창원시장이 현장에 직접 나와 주민들의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어려움을 해결해줘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시정의 정책 지향점은 ‘시민’이고, 행정의 시작과 끝은 ‘소통’과 ‘공감’이며, 각종 업무 추진 시 항상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정책(사업)을 추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