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민주신문 TV
나경원 "반일 감정만 부추기는 정부, 근본적인 대책은?"
  • 강인범 기자
  • 승인 2019.07.24 09:47
  • 댓글 0

[민주신문=강인범 기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23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일본과의 수출보복 문제와 관련해서 우리나라 정부의 스탠스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 정부의 기조가 ‘싸우자’ 결국 반일감정을 부추기는 쪽으로만 가고 있다. 극일을 하기 위한 근본적인 대책을 내놓아야 하는데 사실상 구체적인 대책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한 의견을 묻는 나 원내대표의 질의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일본과 우리나라간 개별기업과 산업의 연관성이 워낙 높기 때문에 한일간의 마찰이 장기화 될 경우 일본경제도 물론이거나 우리나라의 관계 큰 부담이 되기 때문에 어떻든 악화되는 것은 방지하도록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금리인하도 부분도 실질적인 효과가 없다면 추가 인하도 검토하고 있느냐는 질의에 이 총재는 “미중간, 일본과의 갈등 이런 상황을 지켜보며 고려해야 할 요인이 많이 때문이 이 자리에서 한발 나아가서 답변드리기 곤란한 점 양해 바란다”고 답했다. 

강인범 기자  neokib@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