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일자리가 미래다
한국동서발전, 고교 기술인재 취업 멘토링 진행- 입사 희망 학생 대상 취업역량 강화 프로그램 시행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7.23 17:28
  • 댓글 0
   '지역기술인재 취업역량강화를 위한 멘토링 결성식' 후 학생 및 관계자들이 기념촬영 하고 있는 모습 (사진_한국동서발전)

[민주신문=양희정 기자]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는 23일(화) 울산에너지고등학교(울산시 북구 소재)에서 울산에너지고와 울산마이스터고 재학생 중 발전회사 입사를 희망하는 학생 40명을 대상으로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한 멘토링 결연식 및 1차 멘토링 데이를 진행했다.

이 멘토링 데이는 올해 한국동서발전에서 추진 중인 ‘생애주기별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 중 청소년(고교생) 층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한국동서발전은 에너지 및 전기 분야와 연관된 울산에너지고 및 울산마이스터고 학생을 위한 멘토링 데이, NCS 및 면접 특강, 발전소 견학 등 ‘취업 서포터즈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졌으며, 이날 취업 멘토링 데이를 위해 같은 학교를 졸업하고 한국동서발전에 입사한 선배 6명이 직접 멘토로 나서 학생들이 보다 친숙한 분위기에서 취업 준비부터 입사 후 기업 문화에 적응하는 방법까지 실용적인 정보를 얻는 자리가 마련됐다.

행사는 멘토, 멘티 간 결연식을 시작으로 한국동서발전 입사 선배와 학생들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되었으며, 멘토들은 발전회사 입사를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취업 노하우 및 면접 성공 팁, 회사의 분야별 직무를 소개했고, 멘티들은 발전회사에 관해 평소 궁금했던 사항을 비롯하여 발전소 현장의 다양한 업무에 대해 청취했다.

한국동서발전 관계자는 “취업을 준비하는 학생들이 자신만의 장점을 찾아 맞춤형 취업 전략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자 이 멘토링을 마련했으며, 올해 한국동서발전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이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어 양질의 일자리에 취업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동서발전은 지난 3월 울산에너지고 및 울산마이스터고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울산기능경기대회 우수 입상자 후원을 시작으로 ‘취업 서포터즈 프로그램’에 착수하여 6월에는 두 학교의 학생 240명을 대상으로 NCS 및 면접 실전전략 특강을 시행했다.

올 하반기에는 우수 학생 40명을 별도로 선발하여 울산화력 및 경주풍력 발전소 견학, 당진화력발전소 교육센터에서 2박3일간의 발전운전 집중반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