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산본부세관,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으로 수출지원 나서향후 5년 동안 수출입물품 세관검사 대폭 생략, 관세행정 전반에 발생하는 애로사항 1:1상담 혜택
  • 김갑주 기자
  • 승인 2019.07.17 18:03
  • 댓글 0
    부산본부세관은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 공인 증서 수여식 후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_부산본부세관)

[민주신문=김갑주 기자] 부산본부세관은 17일 세관 대회의실에서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AEO)로 처음으로 공인을 받은 3개社와 공인유효기간 만료 전에 다시 공인을 받은 6개社에 대해 공인증서를 수여했으며, 수여식에서 ㈜아이엠에이해운항공은 화물운송주선업분문에서, 부산신항의 보세창고인 ㈜동방물류센터는 보세구역운영인 부문에서, ㈜삼천기업은 보세운송 및 화물운송주선업 2개 부문에서 신규 공인을 취득했다.

선박자동화시스템 등을 생산하는 콩스버그마리타임(주)는 수입부문에서, ㈜오리엔트스타로직스는 화물운송주선업부문에서, 화성익스프레스(주)는 보세운송 부문에서 공인을 갱신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주)는 항공기 및 전투기 엔진을 생산하는 업체로 부산경남기업 중 유일하게 AEO등급 중 가장 높은 등급인 AAA등급으로 수출·수입부문에서 공인을 갱신했으며, 르노삼성자동차(주)와 대우조선해양(주)는 수출·수입부문에서 공인 등급이 상향(A→AA) 조정됐다.

이번에 AEO공인을 받은 이들 업체는 향후 5년 동안 수출입물품에 대해 세관검사가 대폭 생략되는 등 관세행정상의 혜택과 세관에서 지정한 기업상담지정관(AM)으로부터 관세행정 전반에 발생하는 애로사항에 대해 1:1상담을 받을 수 있게 되며, 관세청이 미국, 중국, 인도 등 주요교역국과 체결한 AEO상호인정약정(MRA)의 적용을 받아 수출입하는 물품에 대해 상대국에서도 통관상의 혜택을 받을 수 있어 기업경쟁력 강화 및 수출입 증진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부산본부세관은 관할지역 내 AEO공인업체가 늘어남(189개社→191개社)에 따라, 해외 수출입 통관 등의 애로사항을 적극 수집하고 수출입 확대를 위해 다방면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김갑주 기자  0727bigpig@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