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강정호 홈런, 후반기 첫 멀티히트...시즌 타율 0.179로 상승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7.14 17:06
  • 댓글 0
강정호. 사진=연합뉴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시즌 9호 홈런으로 후반기 출발을 장식했다.

강정호는 14일(한국시각)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리글리 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카고 컵스와의 원정경기이자 팀의 후반기 두 번째 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시카고 컵스의 좌완 존 레스터를 상대로 솔로 홈런을 터트렸다.

이날 강정호의 홈런은 팀이 0-10으로 크게 뒤진 상황에서 터져 나왔다. 5회 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나선 강정호는 레스터의 초구 체인지업을 왼쪽 담장을 넘기는 홈런으로 받아쳤다. 후반기 첫 홈런이었다.

강정호는 또한 7회 초 무사 1루에서 유격수 방면 내야안타로 후반기 첫 멀티히트를 완성하기도 했으며, 이날 강정호는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170에서 0.179(145타수 26안타)로 상승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서 피츠버그는 4-10으로 시카고 컵스에 패했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