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창원소방본부, 첫 여성 소방령 '박순녀 안전예방과장' 배출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7.03 18:13
  • 댓글 0
           첫 여성 소방령 박순녀 안전예방과장 (사진_창원소방본부)

[민주신문=양희정 기자] 창원소방본부는 첫 여성 소방령이 탄생했음 밝혔다.

지난 1일 창원소방본부 승진 인사에서 박순녀 창원소방본부 119종합상황실 팀장을 안전예방과장으로 승진했다. 

2012년 창원소방본부 출범한 이후 첫 여성 소방령이자 경남소방으로 임용된 첫 여성 소방령이며, 박 과장은 1984년 경남소방 공채로 임용 후 첫 발령 경남 삼천포 소방서를 시작으로 창원소방서와 창원소방본부 여러 부서를 두루 거치면서 업무 특성상 남성 위주의 조직사회에서 탁월한 업무 추진 능력과 동료애를 발휘하는 등 선·후배 소방공무원으로부터 두터운 신뢰와 존경 받는 유능한 소방관이라는 평가를 받아왔다.

창원시 여성소방공무원은 38명으로 전체 소방공무원 795명 중 4.8%에 불과하다. 첫 여성 소방령 탄생은 창원시장 공약인 ‘양성 평등 공직사회 구현’의 일환으로 고위여성공무원 확대를 위한 의미뿐만 아니라 여성 소방공무원에게 상위직으로 승진 할 수 있다는 기대와 함께 큰 희망을 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박 과장은 “첫 여성 소방령이라는 수식어는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게 하며, 초심을 잃지 않고 사람중심 소방서비스를 펼쳐 소방공무원의 본보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