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오리온, 디저트 초코파이 인천국제공항 면세점 입점제1여객터미널서 판매…한국 방문 기념품 기대
  • 허홍국 기자
  • 승인 2019.06.11 17:06
  • 댓글 0
디저트 초코파이 사진=오리온

[민주신문=허홍국 기자] 오리온이 디저트 초코파이를 인천국제공항 면세점에서 선보인다.

오리온은 초코파이 하우스 디저트 초코파이를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면세점에 입점하고 판매를 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디저트 초코파이는 기존 초코파이를 재해석해 프리미엄 디저트로 재탄생시킨 제품으로 초코파이 하우스에서 판매되는 제품이다.

이 제품은 2017년 12월 출시 이후 SNS에서 입소문이 났고, 누적판매량은 200만 개를 넘어섰다.

이번 면세점 입점은 디저트 초코파이가 대중적인 인지도, 차별화된 맛, 고급스러운 패키지로 서울역, 명동 등지에서 외국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것이 확인되면서 결정됐다.

오리온 측은 이번 면세점 판매를 통해 디저트 초코파이가 우리나라를 찾은 외국관광객들에게 달콤한 추억을 안겨주는 한국을 대표하는 선물로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초코파이 하우스 매장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용산역, 수원역, 수서역 등 주요 거점에서 운영 중이며, 최근에는 온라인마켓 마켓컬리와 헬로네이처에서도 판매되고 있다.

이에 대해 오리온 관계자는 “디저트 초코파이가 한국을 대표하는 특별한 선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인천국제공항을 시작으로 면세점 입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허홍국 기자  skyhur@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홍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