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한전, 국제 스마트그리드 기술 경연대회 “대상” 수상- 한전 스마트그리드 기술력 세계적 인정
  • 김갑주 기자
  • 승인 2019.06.03 08:23
  • 댓글 0
   이종환 한전 기술혁신본부장(우측에서 5번째)이 다른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_한전)

[민주신문=김갑주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5월 29일(수)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국제 스마트그리드 기술 경진대회 “ISGAN Award of Excellence”에서 ‘오픈 마이크로그리드 사업’으로 영예의 대상(Winner)을 수상했다.

국제스마트그리드협의체(ISGAN)와 국제스마트그리드협회(GSGF)가 공동 주최한 이번 경진대회에서 캐나다, 독일 등 세계 유수의 기업 및 단체가 수행한 총 16개의 글로벌 스마트그리드 실증 및 시범 프로젝트가 열띤 경합을 벌였으며, 한전은 전남 가사도와 신안에서 추진하고 있는 ‘오픈 마이크로그리드 실증사업’을 출품하여, 이번 경연의 주요 평가 요소인 잠재적 영향력, 경제적 합리성, 적용 가능성 및 기술 혁신성에서 최고의 평가를 받았다.

또한 한전은 ‘15년에 「스마트그리드 스테이션」, ’16년 「주파수조정용 ESS」 ’18년 「스마트그리드 확산사업」으로 우수상을 받은 바 있고, 올해는 이 대회 최고상인 “대상”을 수상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이종환 한전 기술혁신본부장은 “이 대상 수상은 유럽, 캐나다 등 세계 선진국과의 경쟁을 통해 얻어낸 최고의 성과로 우리 스마트그리드 기술의 우수성을 해외에 알리는데 일조할 것” 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앞으로 한전은 스마트그리드 분야의 세계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에너지전환과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어 가는 주도적인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과 함께 에너지신산업 핵심기술을 개발하여 해외시장을 개척할 예정이다.

김갑주 기자  0727bigpig@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