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카스텔라(Cars teller)
링컨, 준대형 SUV 노틸러스 출시..우아한 디자인에 다양한 첨단장치 선봬정재희 링컨코리아 대표는 “링컨이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 제시하는 모델”
  • 이종민 기자
  • 승인 2019.05.30 16:52
  • 댓글 0
링컨코리아가 28일 강남 대치전시장에서 개최한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탐험'을 의미하는 라틴어에서 유래한 노틸러스의 출시를 공식화했다. 사진=링컨코리아

[민주신문=이종민 기자] 링컨세일즈서비스코리아가 럭셔리 준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노틸러스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링컨 노틸러스는 강력한 2.7L V6 트윈 터보차저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 333/5,000(ps/rpm), 최대토크 54.7/3,000(kg.m/rpm)를 자랑한다.
 
특히 낮은 RPM 영역에서부터 최대토크를 발휘해 중∙저속 구간이 많은 한국의 도심 환경에 적합하다.

새로 탑재된 셀렉시프트 8단 자동 변속기는 노틸러스만의 부드러운 가속을 제공한다. 따라서 구동계에는 적응형 서스펜션이 적용된 링컨 드라이브 컨트롤이 탑재돼 있어 운전자는 노멀, 컴포트, 스포츠의 세 가지 드라이브 모드를 선택 할 수 있다.

노틸러스에 적용된 독특한 메쉬 형태의 프론트 그릴은 링컨의 시그니처 룩을 완성한 동시에 링컨만의 세련되고 우아한 미학을 담아냈다.

정재희 링컨코리아 대표는 “노틸러스는 링컨이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을 제시하는 경쟁력 있는 모델”이라며 “지속적 성장을 이루고 있는 국내 럭셔리 SUV 시장에서 선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센터페시아 중앙에 위치한 8인치 컬러 LCD 터치스크린은 첨단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싱크3의 중심 역할을 한다. 가벼운 터치 또는 음성만으로 전화 통화, 음악 감상 등 다양한 기능을 사용할 수 있게끔 했다. 

자동차 브랜드로서 유일하게 링컨을 통해서만 경험할 수 있는 레벨 울티마 오디오 시스템은 차량 내 최적의 장소에 배치된 19개 스피커와 결합해 최고의 사운드를 만들어 낸다.

안전을 위한 시스템도 진화하고 있다. 레이더 센서망과 정교한 카메라를 이용하는 코-파일럿 360은 운전자가 발견하기 어려운 사각지대 위험을 감지하는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 운전자가 저속에서 보행자를 감지하고 회피할 수 있게 도와주는 충돌 회피 조향 보조 기능, 자동 긴급 제동이 포함된 충돌 방지 보조 시스템, 차선 유지 시스템(차선 이탈 경고 시스템)을 통해 운전자와 동승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확보했다.

링컨 노틸러스는 셀렉트와 리저브 두 가지 트림으로 판매되며 부가세 포함, 각 5,870만원, 6,600만원이다. 

이종민 기자  go7659@cho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