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SK 나주환 ‘헤드샷 충격’ 병원 이송, NC 배재환 퇴장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5.16 22:33
  • 댓글 0
16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창원NC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SK 와이번스의 경기. 8회 초 1사 주자가 없는 상황 SK 6번 나주환이 NC 투수 배재환이 던진 공이 몸에 맞아 그라운드에 쓰러져 있다. 2019.5.16. 사진=연합뉴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의 내야수 나주환이 헤드샷을 맞고 쓰러져 병원으로 이송됐다.

16일 나주환은 창원시 마산회원구 창원NC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경기에서 8회 초 1사 후 타석에 나섰다가 NC 투수 배재환의 3구째 패스트볼에 머리를 맞았다.

나주환은 헬멧이 벗겨질 정도의 헤드샷 충격으로 쓰러진 후 일어서지 못했으며 경기장에 대기 중이던 구급차가 그라운드로 들어와 나주환을 병원으로 이송했다. 배재환은 규정에 따라 퇴장당했으며 이날 경기는 NC가 5-2로 이겼다.

SK 구단 측에 따르면 현재 나주환은 의식은 있는 상태로, 삼성창원병원에서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