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페셜 네트워크
부산시, 「4.27판문점선언 1주년 기념 부산평화선언대회」 개최평화도시-부산은 우리의 희망, 미래입니다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4.26 12:13
  • 댓글 0

[민주신문/부산=양희정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26일 오후 2시 부산역 2층 대합실에서 ‘4.27판문점선언 1주년 기념 부산평화선언대회’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남북정상회담 성사∙환영 부산시민 준비위원회>가 주최·주관하며, 전 세계에 환희와 감동을 안겨준 ‘4.27판문점 남북정상회담’을 기념하고, 정상선언 이행과 한반도 평화 구축을 위한 시민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축하공연 ▲부산평화선언 영상▲부산평화선언문 낭독 ▲부산평화선언문 서명식 등으로 진행된다.

판문점을 형상화한 무대배경과 부산-평양 열차 조기 연결을 염원하는 조형물, 도보다리를 형상화한 무대 등으로 마련되며, 행사가 끝난 후에도 부산역을 이용하는 국민들이 ‘4.27판문점선언’을 기념하는 포토존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주말 동안 전시할 계획이다.

오거돈 시장은 “올해 우리 시에서 개최될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 평양-부산행 열차로 김정은 위원장이 참석하여 남북정상회담이 성사되면 부산은 전 세계에 평화의 도시, 동북아 관문도시의 입지를 확고히 할 것"이라며 "부산이 한반도 평화번영 선도도시, 유라시아 허브도시로 나아갈 수 있도록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양희정 기자  yho0510@hanmail.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