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민주신문 TV
김연철 통일부 장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예방이 "어려운 시기 중책 맡아 열심히 해 달라" 김 "남북 국회 회담 추진하겠다"
  • 강인범 기자
  • 승인 2019.04.12 10:15
  • 댓글 0

[민주신문=강인범 기자]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11일 취임 인사차 국회를 찾아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예방했다.

이해찬 대표는 “한미정상회담이 오늘 이뤄지고 있고 결과에 따라 여러 가지 흐름이 조성될텐데 어려운 시기 중책을 맡았다. 당에서 최대한 지원을 해드릴테니 책임감을 같고 열심히 해달라”고 덕담을 건넸다.

이에 김 장관은 “한미정삼회담을 계기로 북미관계 남북관계 한미 관계가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 자주 찾아 뵙고 상의드리겠다”고 답했다.

이해찬 대표는 “남북관계는 용어 하나하나도 아주 신중하게 해야 하고 북측 사람을 만나보면 상황에 따라 태도가 많이 달라진다. 경험이 많으니 잘 헤쳐나갈거라고 생각한다"고 조언했다.

김 장관은 "결국 합의가 제일 중요하다. 그래야만 지속가능한 남북관계가 가능하다. 국회와 협력하고 각계각층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 장관은 “북한 새로운 최고인민회의가 이뤄지면 남북 국회회담도 이뤄질 수 있도록 통일부가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강인범 기자  neokib@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인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