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포 염산테러, 흉기 난동에 아파트 주민 등 3명 부상
  • 윤성영 기자
  • 승인 2019.04.11 20:19
  • 댓글 0
11일 오전 염산테러가 발생한 경기도 김포 풍무동의 한 아파트 사건 현장. 사진=뉴시스

[민주신문=윤성영 기자] 경기도 김포의 한 아파트에서 50대 여성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두른 ‘염산테러’ 사건이 발생했다.

11일 김포경찰서는 이날 오전 9시께 김포시 풍무동 한 아파트 7층 엘리베이터 앞에서 ‘염산테러’를 벌인 A(50·여)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체포했다.

A씨는 지인 관계인 B(74)씨를 향해 염산을 뿌리고 흉기를 휘둘러 B씨가 팔을 찔렸으며 7층에서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던 아파트 주민 2명은 A씨가 뿌린 염산에 각각 얼굴과 발에 1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B씨와 달리 나머지 부상자 2명은 A씨와는 전혀 모르는 사이로, 경찰은 B씨 아내의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으로부터 공동대응 요청을 받고 출동해 해당 아파트 20층 옥상에서 A씨를 현행범으로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씨가 B씨에게 불만을 품고 사전에 범행을 계획한 후 흉기와 염산을 미리 준비한 것으로 보고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며 A씨에 대해 특수상해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윤성영 기자  yoonsy6000@naver.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