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FT아일랜드 최종훈, ‘음주운전 논란’ 연예계 은퇴
  • 남은혜 기자
  • 승인 2019.03.14 17:51
  • 댓글 0
사진=연합뉴스

[민주신문=남은혜 기자] 가수 승리와 정준영의 카톡방 대화를 통해 음주운전과 사건무마 청탁 의혹을 받는 FT아일랜드 최종훈(29)이 팀을 탈퇴하고 연예계에서 은퇴한다.

14일 FNC엔터테인먼트는 소속 가수 최종훈의 FT아일랜드 탈퇴와 연예계 은퇴 소식을 전하며 “본인은 기억나지 않는다고 하나 불법 행위와 관련해 추가로 의심되는 정황이 있어 이번 주 내로 경찰 조사를 성실하게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전날 최종훈 관련 의혹을 부인하며 ‘거짓 대응’ 논란을 일으킨 소속사 발표에 대해서는 사실을 감추거나 덮으려는 의도가 없었다고 설명하며 “최대한 본인에게 확인 과정을 거친 후에 입장을 발표했다. 이 과정에서 정확하지 않은 입장 발표로 혼란을 일으킨 점에 대해 깊은 사과를 드린다”고 덧붙였다.

최종훈은 지난 2016년 2월 경찰의 음주단속에 걸려 250만 원의 벌금과 100일 면허정지 처분을 받았으나 경찰에 언론 보도를 막아달라는 청탁을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남은혜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