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줌
‘리니지M’, 이제 음성으로 명령한다…‘보이스커맨드’ 연내 도입“리니지 게임 재미 극대화하는 시작점 될 것”
  • 조성호 기자
  • 승인 2019.02.22 16:02
  • 댓글 0
22일 서울 역삼동 라움아트센터에서 리니지M의 개발 비전 가운데 하나인 '보이스 커맨드' 기술에 대해 소개하고 있는 심승보 엔씨소프트 전무. 사진=조성호 기자

[민주신문=조성호 기자] 엔씨소프트의 인기 모바일 MMORPG 게임 ‘리니지M’의 향후 개발 비전이 공개됐다. 올해 안으로 ‘보이스 커맨드’ 기능이 개발되면 리니지M을 목소리만으로 즐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엔씨소프트는 22일 서울 역삼동 라움아트센터에서 ‘리니지M 미디어 컨퍼런스 HERO’ 기자간담회를 열고 2019년 리니지M의 개발 비전과 업데이트 계획을 발표했다.

심승보 엔씨소프트 전무가 22일 서울 역삼동 라움아트센터에서 열린 '리니지M 미디어 컨퍼런스 HERO' 행사에서 리니지M의 개발 비전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 사진=조성호 기자

심승보 엔씨소프트 전무는 이날 “리니지M은 모바일 플랫폼의 한계를 넘어 이용자 요구에 맞게 진화하겠다”면서 “리니지 게임의 재미를 극대화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엔씨소프트는 ▲마스터서버 ▲무접속 플레이 ▲보이스 커맨드 등 3가지 기술을 올해 안으로 개발하고 이를 리니지M에 도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다만 실제 게임에 적용하는 일정은 개발 일정에 따라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심승보 엔씨소프트 전무는 22일 리니지M 개발 비전에 대해 “리니지 게임의 재미를 극대화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사진=조성호 기자

조성호 기자  chosh7584@gmail.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