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연예
김병옥, ‘리갈 하이’ 하차...오늘 밤 ‘한끼줍쇼’도 결방
  • 남은혜 기자
  • 승인 2019.02.13 20:45
  • 댓글 0
사진=뉴시스

[민주신문=남은혜 기자] 음주운전으로 불구속 입건된 배우 김병옥의 JTBC 금토 드라마 ‘리갈 하이’ 하차가 확정되었으며 이미 녹화를 마친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는 결방한다.

13일 소속사 더씨엔티는 김병옥의 음주운전을 거듭 사과하며 "김병옥이 잘못을 통감하고 자숙의 시간을 갖고자 '리갈 하이' 측에 하차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리갈 하이' 측도 논의 끝에 김병옥의 하차를 결정했다고 밝혔으며, 다만 이미 8회까지 촬영이 완료된 상태여서 김병옥이 맡은 극 중 배역의 중요도를 고려해 하차의 적절한 시점을 고려 중이라며 시청자들의 양해를 구했다.

지난 8일 첫 방송 된 ‘리갈하이’에서 로펌 대표 역을 맡고 있는 김병옥은 12일 새벽 경기도 부천의 한 아파트단지 지상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JTBC는 김병옥이 배우 진구와 함께 출연할 예정이었던 ‘한끼줍쇼’의 13일 결방을 확정하고 밤 11시에 월화극 ‘눈이 부시게’ 1, 2회를 대체 편성하여 방송할 예정이다.

남은혜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