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LG 선수 카지노 출입 논란, KBO 경위서 요청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2.12 18:35
  • 댓글 0
LG 트윈스 차우찬.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LG 트윈스 차우찬 등이 스프링캠프 중 카지노에 출입한 사실이 알려져 한국야구위원회(KBO)가 LG 측에 경위서 제출을 요구했다.

호주 시드니에서 스프링캠프를 진행 중인 LG 선수들의 카지노 출입 사실은 이들이 카지노에 있는 모습이 찍힌 사진이 한 온라인 야구커뮤니티에 게재되면서 알려졌다.

LG 측에 따르면 차우찬 등 소속 선수 4명은 훈련 휴식일인 11일 시드니의 한 쇼핑몰에 갔다가 카지노에 들렀고 가장 많은 돈을 쓴 선수가 500호주달러(약 40만 원) 정도를 쓴 것으로 알려졌다.

KBO는 LG 구단에 경위서 제출을 요구하는 등 사실 확인에 나섰고 “관광객의 카지노 출입은 허용된다 하더라도 리그 차원에서는 쉽게 넘어갈 수 없는 문제”라며 상벌위원회 개최 등을 논의할 방침을 전했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