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줌
국회의사당 앞 잔디밭에서 50대 분신 시도목격자 "분신 시도 전 적폐청산 주장했다" 병원 후송 치료중
  • 김병건 기자
  • 승인 2019.02.01 10:17
  • 댓글 0

[민주신문=김병건 기자] 1일 오전 8시 50분경 50대 이 모 씨로 알려진 사람이 국회 앞 잔디밭에서 분신을 시도했다. 목격자의 말에 의하면 그는 분신을 시도하기에 앞서 “적폐 청산”을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모 씨는 전신 3도 화상을 입었고 한강성심병원에서 치료 중인데 위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초 신고는 8시 53분이었고 경찰은 57분에 현장에 도착했다. 이 모 씨는 9시 3분에 병원으로 후송되었고 9시 12분에 차량의 화재는 진압됐다.

김병건 기자  bestpaul@nate.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