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기자가 뛰어든 세상
목소리 높이는 자유한국당문재인 대통령에게 사과 요구
  • 김병건 기자
  • 승인 2019.01.30 19:00
  • 댓글 0
진상조사 긴급 연석 회의중 인 자유한국당 의원들. 사진=김병건 기자

[민주신문=김병건 기자] 김경수 지사의 법정 구속으로 자유한국당은 한껏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30일 오후 5시부터 열린 원내대책 및 청와대 특감반 진상조사단 긴급 연석회의에서 “김경수 지사가 구속까지 될 수 있었던 것은 그나마 특검 때문이다”라고 전제하고 "청와대 특감반 상황도 반드시 특검으로 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드루킹 경공모의 조작 내용을 대통령에게 보고했다는 증거가 있는데 그 부분도 명확하게 진실을 밝혔야 한다"고 하면서 나아가 "동영상 속에서 김정숙 여사가 '경인선, 경인선'이라고 외쳤으니 알고 있었던 것 아니냐"라고 주장했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모두 발언 직후 다시 마이크를 잡고 “이쯤 되면 대통령이 나서서 정치적으로 사죄해야 하는 것 아니겠느냐”면서 공세를 높여가고 있다.

김병건 기자  bestpaul@nate.com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