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손흥민 한국 대표팀 합류, 중국전 출전 여부는 미정
  • 홍의석 기자
  • 승인 2019.01.14 18:06
  • 댓글 0
손흥민이 2019 AFC 아시안컵에 출전하기 위해 14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공항에 아버지와 함께 입국하고 있다. 2019.01.14. 사진=뉴시스

[민주신문=홍의석 기자] 한국과 중국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최종전을 앞두고 손흥민(토트넘)이 대표팀에 합류했다.

손흥민은 14일(이하 한국시각) 새벽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2라운드 홈경기를 마친 후 곧바로 아랍에미리트로 이동했다.

두바이 공항에는 팬들이 마중을 나와 사인을 받는 등 지난해 10월 이후 3개월 만에 벤투호에 합류한 손흥민을 반겼으며, 중국 언론도 높은 취재 열기를 보였다.

소속 팀인 토트넘과의 합의에 따라 한국 대표팀 23명의 최종 엔트리 중 가장 마지막으로 합류한 손흥민은 입국 다음날부터 팀 훈련에 참여하게 되며, 몸 상태에 따라 중국전 출전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다.

손흥민은 지난달부터 토트넘에서 총 13경기를 뛰었으며 출국 직전 영국 런던에서 맨유전 90분 풀타임 경기를 소화한 후 6시간 비행 끝에 아랍에미리트에 도착했다. 따라서 이번 중국전에 손흥민을 출전시키면 안 된다는 축구 전문가와 팬들의 의견이 줄을 잇고 있다.

14일 한국 대표팀은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뉴욕대학교 아부다비 캠퍼스 육상경기장에서 중국과의 최종전에 대비한 전술 훈련을 했으며, 발가락 부상의 이재성(홀슈타인킬)과 허벅지 근육 상태가 나쁜 권경원(톈진)은 훈련에 불참했다.

한편, 현재 조 2위로 16강 진출을 확정한 한국은 오는 16일 오후 10시 30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의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중국과 2019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을 치르며 이날 최종전은 JTBC를 통해 생중계된다.

홍의석 기자  news@iminju.net

<저작권자 © 민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의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